▶  바로가기
 
          
익명자유게시판

[생활] 작달비, 채찍비에 가족 지킬 11수칙

천천히걷자 2023-07-13 (목) 08:46 1년전 708  

이번 주, 비 조심해야 합니다. 채찍이 등짝을 후려치듯, 장대처럼 굵고 세차게, 달구가 땅을 찧듯이 갑자기 큰비 내립니다. 선인들이 각각 채찍비, 장대비 또는 작달비, 달구비로 이름지은 그 비가 무섭게 내린다는 기상청의 예보입니다.

무더위와 비가 갈마들기에, 요즘 내리는 비는 장맛비보다는 열대지방에서 내리는 스콜에 가깝다고 주장하는 사람도 있지만, 그렇지는 않습니다. 스콜은 땅이 뜨거워져 대류현상 탓에 늦은 오후에 내리는 소나기이고, 요즘 내리는 비는 북태평양고기압이 이끄는 장마전선 때문이지요. 기상용어로는 집중 호우와 같은 소나기성 장마를 ‘양성 장마’라고 하는데, 거기에 해당합니다. 기상청은 10일 곳곳에서 장대비가 내리고, 11일부터는 빗발이 더 세진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일부 지역에는 천둥, 번개 치고 우박까지 내린다고 합니다.

매년 폭우로 생때같은 생명이 희생되는데, 올해에도 정부나 지자체가 제대로 준비하지 않고 있다는 보도가 이어져서 가슴 졸이게 됩니다. 지난해 주차장과 맨홀에서 각각 일어난 사고는 채찍비의 잔인함은 누구에게나 닥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줬습니다. 조심해도 끔찍한 비극이 일어날 수 있지만, 함께 더욱 더 조심할 수밖에 없습니다. 국민재난안전포털에서 당부하는 정보를 중심으로, 장맛비에서 우리를 지킬 방법 추렸습니다.

①작달비가 퍼부을 때에는 외출을 삼간다. 폭우 속에서 무리해서 약속시간 맞추려다 사고 날 수 있으므로 갑자기 빗줄기가 거세지거나 비바람이 강해질 때에는 잠잠할 때까지 주변 건물 안에 들어가서 기다리도록 한다. 귀가 때에도 비가 억수로 퍼부으면 귀가를 서두르기 보다는 대피가 우선!

②저지대나 반지하 주택, 지하 상가 등 비에 취약한 곳에서 지내는 사람은 대피장소를 미리 알아두고, 바닥에 물이 조금이라도 차 오르거나 하수구에서 물이 역류하면 전기차단기를 내리고 가스밸브를 잠근 뒤 재빨리 벗어난다.

③수압을 간과하지 말아야 한다. 지하계단은 발목 높이까지 물이 차면 어린이나 노약자는 올라갈 수 없으며, 정강이 정도까지 차면 성인도 올라가기 어렵다. 물이 찬다고 여겨지면 무조건 대피해야 한다. 건물에 물이 들어올 때 바깥 수심이 무릎까지 차면 문을 열 수가 없으므로 전기전원을 차단한 뒤 여럿이 힘을 합쳐 문을 열고 신속히 빠져나와야 한다.

④지하공간에서 대피할 때에는 운동화가 가장 좋다. 미끄러운 구두나 하이힐, 슬리퍼는 피한다. 장화도 안으로 물이 차서 대피에 지장이 있을 수 있으므로 가급적 피한다. 마땅한 신발이 없다면 맨발로 난간을 잡고 이동하도록 한다.

⑤지하 주차장에 물이 밀려오기 시작하면 차는 두고 즉시 몸만 벗어나야 한다. 차 상태를 확인하려고 지하 주차장에 들어가는 것도 엄금.

⑥폭우 때에는 가급적 운전하지 않고, 꼭 운전해야 하면 빗길에 평소보다 20% 이상 감속하고 차간 거리도 평소의 1.5배 이상 유지한다. 급출발, 급가속, 급회전, 급정지의 ‘4급 운전’을 피한다.

⑦운전 중 ‘노면홈(Pot hole)’을 발견하면, 좌우를 살피고 피해가도록 한다. 아주 크지 않다면 급히 차선을 변경하는 것보다는 바퀴가 홈을 피할 정도가 안전하다. 노면에 물이 고인 곳은 ‘노면홈’ 때문일 수도 있으므로 가급적 피한다.

⑧도로 앞에 침수구간이 있다면 피하고 개울가, 강가, 해안가, 침수된 도로나 지하차도, 교량 등으로 가지 않는다. 모르고 침수된 지하차도에 진입했는데 물이 바퀴의 절반 이상까지 오른다면 차를 두고 재빨리 밖으로 대피한다. 급류가 있는 다리에 들어서지 말고, 이런 다리에서 고립되면 급류가 밀려오는 반대쪽 문을 열고 탈출해야 한다.

⑨도보로 걸어갈 때에는 간판, 전신주 아래, 맨홀 등을 조심해야 한다. 바위가 굴러떨어질 수 있는 비탈면 통행도 삼간다. 공사장 근처에 가지 않고, 농촌에서는 논둑이나 물꼬의 점검을 위해 나가지 않도록 한다. 시골의 부모에게 주의사항을 전화로 알려드리는 것도 좋다.

⑩폭우가 내릴 때에는 재난방송과 재난문자에도 관심을 기울인다. 스마트폰에 행정안전부의 앱 ‘안전디딤돌’을 깔고 도움을 받는 것도 좋다.

⑪저녁이나 밤에 장대비가 예보되면 술자리를 피한다. 술이 한 잔이라도 들어가면 판단능력과 운동능력이 떨어져서 위험에 취약해진다. 채찍비 내릴 때 술 먹고 사고나면, 자신과 가족에게 평생 채찍이 될 수도 있다는 것 명심!

 

<코메디닷컴 '이성주의 건강편지'>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 조회
생활 작달비, 채찍비에 가족 지킬 11수칙
천천히걷자 07-13 0 0 709
천천히걷자 07-13 0 0 709
104 사회 왜 대한민국 지폐엔 조선 유교 인물만 있을까?
천천히걷자 06-18 0 0 340
천천히걷자 06-18 0 0 340
103 생활 기사와 광고를 구분하는 6가지 방법
천천히걷자 05-28 0 0 280
천천히걷자 05-28 0 0 280
102 생활 애플페이 오늘부터 결제 . . . 삼성은 네.카동맹 맞불
홍신 03-21 0 0 256
홍신 03-21 0 0 256
101 교육학문 마이클 샌델 "능력주의가 죽어야 민주주의가 산다"
홍신 03-18 0 0 245
홍신 03-18 0 0 245
100 교육학문 유태인의 '하브루타 교육' 과 '창조정치' 2
홍신 03-17 0 0 260
홍신 03-17 0 0 260
99 사회 서구사회에 없는 답 한국에 있다 사회학계 원로가 파고든 것 1
홍신 03-17 0 0 234
홍신 03-17 0 0 234
98 사회 갈등을 대하는 우리의 자세 1
홍신 03-16 0 0 194
홍신 03-16 0 0 194
97 경제 부동산과 주식
홍신 03-16 0 0 182
홍신 03-16 0 0 182
96 기타 완성은 '함께 채우는 것'
홍신 03-16 0 0 191
홍신 03-16 0 0 191
95 경제 부자들의 고상한 취미 ? . . . 'MZ'가 뛰어들자 확 바뀌었다 1
홍신 03-16 0 0 222
홍신 03-16 0 0 222
94 건강 뇌경색 위험 낮추려면 ... 정신과 의사 100인이 만든 '긍정수칙 10'
홍신 03-16 0 0 195
홍신 03-16 0 0 195
93 경제 공모전.대회활동 정보 포털 사이트
홍신 03-13 0 0 214
홍신 03-13 0 0 214
92 기타 그리 쉽지 않은 세상사
홍신 03-10 0 0 194
홍신 03-10 0 0 194
91 정치 아...답답해...반성하지 않는 일X에게 이렇게까지 끌려가는 이유가 뭡니까???
모아 03-10 0 0 161
모아 03-10 0 0 161

최근글


새댓글


알림 0
💬 포인트AD - 한줄 하루일상  출석체크  미술투자  음악투자  부동산투자  한우투자  명품투자  숙박투자  K-콘텐츠  에너지투자  기타투자